LIVE 제보하기

"개가 짖어도 기차는 간다"…홍준표의 '막말 논란'

박수정 에디터,홍민지 에디터,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8.04.11 17: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지난 4월 9일 국회 대토론회에서 '막말 논란'과 관련해 전혀 신경 쓰지 않는다며 "개가 짖어도 기차는 간다"는 말을 남겼습니다.

홍준표 대표가 막말 논란에 휩싸인 건 어제오늘 일이 아닙니다. 지난 3월에는 같은 당 중진 의원들까지도 홍 대표의 언행을 지적했습니다.

정치인들은 세상을 소란스럽게 하더라도 이목을 집중시키고 싶어 막말을 한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막말을 일삼는 일부 정치인들, 이대로 괜찮을까요?

기획 하현종 / 구성 박수정 / 그래픽 김민정/ 편집 홍민지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