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안희정측 기소 결정에 '담담'…전성협 "불구속 아쉬워"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18.04.11 15:53 수정 2018.04.11 18: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안희정측 기소 결정에 담담…전성협 "불구속 아쉬워"
성폭력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 측이 재판에 충실히 임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안 전 지사의 변호인은 불구속 기소에 대해 담담한 입장이라며 다툴 수 있는 부분을 충실하게 다투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안 전 지사는 그동안 검찰 소환 등 기회가 있을 때마다 성폭력이 아닌 합의에 의한 관계였음을 주장해왔습니다.

한편, 고소인들을 지원하는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는 "(김지은 씨의) 첫 번째 고소 건에 대한 검찰의 기소 결정을 환영한다"면서도 불구속 기소에 대한 유감도 드러냈습니다.

또, 검찰이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연구원으로 알려진 A 씨의 고소 건을 증거 부족을 이유로 불기소하기로 한 데 대해서도 아쉬움을 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