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영상] 박근혜 국선변호인 "선고 결과 안타깝다…의사 확인해 항소 결정"

송욱 기자 songxu@sbs.co.kr

작성 2018.04.06 17: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법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1심에서 징역 24년을 선고한 데 대해 박 전 대통령 측 국선 변호인단은 "매우 안타깝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오늘(6일) 재판에 참여한 국선변호인 2명 중 한 명인 강철구 변호사는 선고 직후 취재진을 만나 "국선 변호인들이 최선을 다했지만, 오늘 선고 결과가 매우 좋지 않아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강 변호사는 "다만 오늘은 1심 선고일 뿐이라 앞으로 항소심과 대법원에서 다른 판단을 해주실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강 변호사는 그간 박 전 대통령을 단 한 차례도 접견하지 못한 데 대해서는 "그 점에 대해선 말씀드리지 않겠다"며 말을 아꼈습니다.

항소 여부와 관련해서는 "어떤 방법으로든 박 전 대통령의 의사를 확인해 차후에 말씀드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영상취재=김태훈, 영상편집=한수아,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