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10살 소년의 거침없는 발차기!…"국가대표가 되고 싶어요"

박수현에디터,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8.04.06 11: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가대표가 꿈인 초등학생 태권도 선수 김지민 군. 하지만 나이 제한으로 국가대표가 아닌 국가대표 상비군에 도전하는데…. 그는 국가대표 상비군이 될 수 있을까?

기획 영재발굴단 / 편집 박수현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