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 동점 2점포…이틀 연속 홈런 '쇼'

주영민 기자 naga@sbs.co.kr

작성 2018.04.05 07: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메이저리그 LA에인절스에서 뛰는 일본의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가 이틀 연속 홈런을 쏘아 올렸습니다.

오타니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에인절스타이둠에서 열린 클리블랜드와 홈경기에서 8번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해 5회 말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2점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상대는 지난해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을 받은 클리블랜드의 오른손 에이스 코리 클루버였습니다.

오타니는 클루버와 1볼 1스트라이크로 맞서다가 3구째 시속 약 147㎞ 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동점 2점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오타니는 3회 말 첫 타석에서는 루킹 삼진을 물러났지만, 두 번째 타석에서는 통쾌한 홈런으로 설욕했습니다.

오타니는 지난 2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서 데뷔 첫 선발 등판해 6이닝 3실점으로 승리투수가 됐고, 어제 클리블랜드전에서는 우완 조시 톰린을 상대로 3점 홈런을 터트려 메이저리그 첫 홈런을 장식했습니다.

한 시즌에 선발승을 거둔 뒤 곧바로 다음 경기에서 타자로 홈런을 친 것은 1921년 베이브 루스(1895∼1948) 이후 오타니가 처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