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싱글와이프2' 윤상 아내 심혜진, 썰매 사고에도 '남다른 승부욕!'

SBS뉴스

작성 2018.03.22 00: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싱글와이프2 윤상 아내 심혜진, 썰매 사고에도 남다른 승부욕!
이미지21일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2'에서 작곡가 겸 가수 윤상이 아내 심혜진의 끝없는 승부욕에 깜짝 놀랐다.

배우 출신으로 윤상과 결혼한 뒤 활동을 접은 심혜진은 7년째 기러기 부부로 생활하며 홀로 두 아들을 키우는 중. ‘싱글와이프’ 시즌2를 통해 독박 육아를 벗어나 잠시 낭만 일탈을 즐겼다.

심혜진은 지난 ‘싱글와이프2’ 방송에서 캐나다 퀘벡 윈터 카니발 및 아이스 호텔을 방문해 이색 볼거리를 선사했는데, 여행 초반부터 시속 70km의 터보건 썰매의 아찔함에 매료돼 이번에는 튜브 썰매에 도전했다.

남다른 승부욕으로 연이어 튜브 썰매를 즐기던 심혜진은 아찔한 응급 상황으로 남편 윤상을 놀라게 했다.

썰매를 타다 넘어진 심혜진은 앞니가 부러지는 부상을 당해 치료를 받았다. 그런 상황에서도 심혜진은 자신이 아픈 것보다 남편 윤상이 걱정할까봐 마음을 졸였다.

하지만, 이후에도 심혜진은 썰매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개 썰매까지 도전했다. 설원을 달리는 개 썰매의 웅장한 모습에 지켜보던 이들 모두 감탄을 금치 못했다.   

(SBS funE 김재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