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알파인스키 양재림-고운소리, 슈퍼복합 아쉬운 실격

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18.03.13 18: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알파인스키 양재림-고운소리, 슈퍼복합 아쉬운 실격
안내

We only offer this video
to viewers located within Korea
(해당 영상은 해외에서 재생이 불가합니다)

장애인 알파인스키 기대주 양재림이 평창 패럴림픽에서 아쉽게 실격됐습니다. 양재림은 강원도 정선 알파인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 슈퍼복합 시각 경기 1차 시기에서 가이드러너 고운소리와 출전했지만, 경기 시작 1분 20여 초 만에 기문을 통과하지 못하면서 실격됐습니다.

가파른 경사로에서 방향을 제대로 틀지 못해 기문 바깥쪽으로 이탈했습니다. 양재림은 내일 주 종목인 대회전에서 다시 한 번 메달 도전에 나섭니다.

그는 지난 2014년 소치 동계패럴림픽 대회전에서 4위를 기록해 한국 대표팀 선수 중 가장 좋은 성적을 냈습니다.

같은 장소에서 열린 장애인 알파인스키 남자 슈퍼복합 좌식 경기에서는 한상민이 출전 선수 30명 가운데 12위에 올랐습니다.

이치원은 2차 시기에서 실격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