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24%초과 고금리 대출 갈아타기용 안전망 대출 접수

박진호 기자 jhpark@sbs.co.kr

작성 2018.02.15 16: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정부가 기존에 받은 연 24% 초과 고금리 대출을 갈아탈 수 있는 대출을 접수 중입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정부는 기존에 대출을 받은 저소득자·저신용자가 지난 8일 법정 최고금리 인하로 인해 만기 연장에 어려움을 겪을 것에 대비해 안전망 대출 상품을 만들어 신청을 받고 있습니다.

연소득 3천500만 원 이하이거나, 신용등급 6등급 이하이면서 연소득 4천500만 원 이하인 사람이 기존에 받은 연 24% 금리를 초과하는 대출의 만기가 3개월 이내로 임박하면 안전망 대출로 갈아탈 수 있습니다.

대출한도는 2천만 원으로 10년 이내에 원리금을 균등분할상환하는 조건입니다.

성실한 상환자에게는 통상적인 정책 서민금융 금리 수준인 10.5%에 도달할 때까지 6개월마다 금리를 1%포인트씩 낮춰줍니다.

희망자는 전국 42개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 또는 11개 자산관리공사 지역본부를 방문해 신청하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