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영상][인터뷰] 윤성빈 "두 번의 트랙 레코드, 진천에서의 컨디션 조절 덕분"

SBS뉴스

작성 2018.02.15 12:25 수정 2018.02.15 12:31 조회 재생수28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2018 평창 동계올림픽-스켈레톤 윤성빈 선수 인터뷰


(SBS 뉴미디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