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아베 "지도자, 비판 감수해야"…文 대통령에 위안부 합의 이행 요구

최호원 기자 bestiger@sbs.co.kr

작성 2018.02.13 15: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아베 "지도자, 비판 감수해야"…文 대통령에 위안부 합의 이행 요구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한·일 위안부 합의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에게 "지도자는 비판을 감수하면서 결단해야 한다"고 말하며 합의 이행을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지난 9일 열린 한·일 정상회담의 결과를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위안부 문제를 둘러싸고 '지도자가 비판을 감수하면서 결단하지 않으면 미래지향적 양국 관계를 구축할 수 없다'고 문 대통령에게 말했다"고 소개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또 평창 현지에서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을 만나 납북자 문제와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 등에 대해 일본 측의 생각을 전달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