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美군축대사 "북한, 몇 달 내 미국 타격 능력 갖출 수도"

최고운 기자 gowoon@sbs.co.kr

작성 2018.02.06 22: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로버트 우드 미국 제네바 대표부 군축담당 대사가 몇 달 안으로 북한이 미국을 타격할 수 있는 핵무기를 보유하게 될 수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우드 대사는 이날 시작된 군축회의(Conference on Disarmament) 첫 회기 회의에서 "북한이 핵탄두를 장착한 미사일로 미국을 타격할 수 있는 시점이 불과 몇 달밖에 남지 않았다"며 북한의 핵무기 프로그램이 완전히 폐기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중국, 러시아, 북한을 지목하면서 이들 국가가 안보 전략에서 핵무기의 비중을 높이면서 미국과 동맹국을 겨냥해 무기 비축량을 늘리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미국 국방부는 앞서 2일 발표한 핵 태세 검토보고서(NPR)에서 북한의 핵무기 개발 실태와 관련해 이 같은 내용을 다뤘지만, 군축담당 대사가 직접 중국, 러시아를 공개 석상에서 비판한 것은 처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