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문 대통령 "노무현 정부보다 국가균형발전 더 강력하게 추진"

정유미 기자 yum4u@sbs.co.kr

작성 2018.02.01 16:42 조회 재생수10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일) 오후 세종시에서 열린 국가균형발전 비전 선포식에 참석해 "우리 정부는 노무현 정부보다 더 발전된 국가균형발전 정책을 더 강력하게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2004년 노무현 대통령은 역사적인 국가균형발전시대를 선포했지만 안타깝게도 균형발전 정책이 일관되게 추진되지 못했고 여전히 지방의 어려움이 계속되고 있다"며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국가균형발전의 엔진을 다시 힘차게 돌려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전을 조속히 추진하고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며 "해양경찰청의 인천 환원도 올해 안에 마무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세종시와 새만금 사업도 더 서두르겠다"며 "새만금은 관련 법령을 조속히 개정해 전담공사를 설립하고 공공 주도 매립으로 속도를 높이겠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