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오후 중부·경북 초미세먼지 '주의'…내일 전국 확대될 듯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01.14 16:22 조회 재생수7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오후 중부·경북 초미세먼지 주의…내일 전국 확대될 듯
오늘(14일) 오후 들어 서울·경기와 충북, 대구·경북 지역이 초미세먼지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기상청과 한국환경공단에 따르면 오늘 오후 2시 현재 초미세먼지(PM 2.5) 농도는 서울 58㎍/㎥, 경기 65㎍/㎥, 충북 81㎍/㎥, 세종 52㎍/㎥, 대구 66㎍/㎥, 경북 65㎍/㎥으로 '나쁨'(51∼100㎍/㎥) 수준입니다.

같은 시각 미세먼지(PM 10) 농도는 경기(81㎍/㎥)와 충북(96㎍/㎥), 대구(85㎍/㎥) 등에서 '나쁨'(81∼150㎍/㎥) 수준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환경부 관계자는 "어제부터 이어진 대기정체로 중부와 내륙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가 오후까지 높을 것"이라며 "오후 늦게부터 대기 확산이 원활해지면서 점차 '보통'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내일(15일) 새벽부터 중국발 미세먼지 유입과 대기정체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질 수 있다고 환경부는 전했습니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충청권에서 '나쁨', 그 밖의 권역에서는 '보통' 수준으로 예상됩니다.

다만, 전 권역에서 농도가 '나쁨'∼'매우 나쁨' 수준으로 오를 수 있습니다.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때는 실외활동을 피하고 노인·어린이·호흡기질환자·심혈관질환자는 외출할 때 꼭 황사보호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한편, 내일(15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서울과 경기, 강원 영서 지역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아침까지 예상 적설량은 강원 영서가 1∼3㎝, 경기 동부 1㎝ 미만입니다.

같은 기간 서울·경기·강원 영서에는 5㎜ 미만으로 비가 올 전망입니다.

아침 최저 기온은 -4도∼6도, 낮 최고 기온은 5도∼13도로 예상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