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전반에만 81점 몰아친 골든스테이트, 토론토 맹추격에 진땀승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18.01.14 13:36 조회 재생수2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 프로농구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토론토 랩터스의 끈질긴 추격을 따돌리고 2연승으로 서부콘퍼런스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골든스테이트는 캐나다 온타리오 주 토론토의 에어캐나다 센터에서 열린 2017-2018 NBA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토론토를 127대 125로 물리쳤습니다.

최근 2연승과 원정 12연승을 이어간 골든스테이트는 시즌 35승 9패로 서부콘퍼런스 2위 휴스턴 로키츠와 격차를 3.5게임으로 벌렸습니다.

토론토는 29승 12패로 동부콘퍼런스 2위를 지켰습니다.

골든스테이트는 전반에만 81점을 집어넣어 27점차로 앞서갔지만 후반 들어 토론토의 거센 추격에 시달려 4쿼터 후반에 한 점 차까지 쫓겼습니다.

골든스테이트는 종료 21초 전 스테픈 커리의 패스를 케빈 듀랜트가 마무리하면서 125-122로 여유를 찾았고, 2초 전엔 커리의 자유투로 5점 차까지 벌려 승기를 잡았습니다.

클레이 톰프슨이 26점, 듀랜트가 25점 6리바운드, 부상으로 지난 경기에 결장했다가 돌아온 커리가 24점 9어시스트로 활약했습니다.

LA 레이커스는 댈러스 매버릭스와 원정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107-101로 승리해 4연승을 달렸습니다.

레이커스는 2013년 4월 이후 이어진 댈러스전 14연패 사슬을 끊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