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미국산 쇠고기 수입액 사상 첫 10억 달러 돌파

정경윤 기자 rousily@sbs.co.kr

작성 2018.01.14 08: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국산 쇠고기 수입액 사상 첫 10억 달러 돌파
지난해 미국산 쇠고기 수입액이 사상 처음으로 10억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관세청 수출입 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11월 기준 미국산 쇠고기 수입액은 10억9천601만 달러로 집계됐습니다.

12월 실적은 공식 발표되지 않았지만 11월 누적 수입액이 이미 전년도 연간 수입액인 9억6천698만 달러를 넘어 역대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입니다.

관세청 수출입 무역통계가 제공된 2000년 이후 연간 수입액이 10억 달러를 넘어선 것은 처음입니다.

지난해 11월까지 미국산 쇠고기 수입물량은 16만6천432t으로, 전년 연간 수입물량도 이미 추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산 쇠고기는 2001년 '소고기 수입 자유화' 이후 한국 수입 쇠고기 시장에서 1위를 달리다 2003년 미국 내 광우병이 확인되면서 수입이 전면 금지됐습니다.

이후 미국에서 쇠고기 수입 재개를 요구했고, 한미 정부 간 협상 끝에 2008년 '30개월 미만' 쇠고기 수입 재개가 결정됐습니다.

지난해에는 특히 미국산 냉장 쇠고기 수입 증가가 두드러졌습니다.

냉장육은 유통 방법이 까다롭고 가격이 상대적으로 비싸 냉동육보다 수요가 작았지만, 지난해에는 냉장 쇠고기 수입물량이 3만9천799t으로 전년에 비해 81% 급증했습니다.

미국육류수출협회 관계자는 "가정뿐 아니라 스테이크 전문점이나 일반 구이전문점 등 대형식당에서도 미국산 쇠고기를 찾는 수요가 높아졌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산 쇠고기 수입 증가에 힘입어 전체 쇠고기 수입 규모도 전년도 기록을 갈아치울 전망입니다.

지난해 1∼11월까지 전체 쇠고기 수입물량은 전년보다 3.5% 증가한 35만8천984t으로 집계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