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외교부 "볼리비아서 40대 우리 국민 시신 발견"

김태훈 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18.01.13 17:32 조회 재생수45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볼리비아에서 우리 국민의 시신이 발견됐다고 외교부가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우리 시간 어제 볼리비아 티티카카 호수 인근 태양의 섬에서 40대 여성인 우리 국민 시신이 발견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볼리비아 경찰 당국은 시신을 수도인 라파스로 이송해 부검을 했으며, 현재까지 확인된 사인은 흉기에 찔린 자상이라고 이 당국자는 설명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주볼리비아대사관은 현지 경찰로부터 통보를 접수한 즉시 공관 직원을 급파해 부검 현장에 입회토록 했으며, 사망자 가족들에게 필요한 안내와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주볼리비아대사관은 볼리비아 경찰 당국에 우리 국민 사망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와 조속한 범인 검거를 요청했다"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