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한국당, MB국정원 특활비 수사에 "형평성잃은 수사 대가 치를것"

최고운 기자 gowoon@sbs.co.kr

작성 2018.01.13 17: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자유한국당은 검찰이 이명박(MB)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 청와대 상납 의혹을 수사하는 것과 관련해 "형평성을 잃은 수사에 대해서는 반드시 대가를 치를 것임을 경고한다"고 밝혔습니다.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구두 논평을 통해 "검찰이 어디까지 가는지 수사를 엄중하게 지켜보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끝까지 청와대 하명에 따른 보복수사를 계속하겠다면 검찰을 청산해야 할 적폐기관 중 1순위로 규정하고, 사법개혁 특위를 통해 정치보복의 칼을 뺏을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다만 관련자의 소환과 수사에 대해서는 "일일이 논평을 내지는 않겠다"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