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스브스타] 청각장애 고백한 곽도원의 진심 어린 조언…"포기하지 마"

SBS뉴스

작성 2018.01.12 14:02 조회 재생수8,61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청각장애 고백한 곽도원의 진심 어린 조언…"포기하지 마"
배우 곽도원이 청각장애를 겪고 있다고 고백했습니다.

곽도원은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특유의 입담을 뽐냈습니다.

이날 곽도원은 "나는 청각장애가 있다"며 "어린 시절 열병을 앓아서 한쪽 귀가 안 들린다. 학교에 들어가기 전까진 세상 사람들 모두가 한쪽 귀로 듣는 줄 알았다"고 털어놨습니다.
곽도원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이어 곽도원은 "과거 시상식 축하공연에서 어린 장애인 친구들이 공연하는데 울컥했다"며 "대한민국에서 꿈꾸면 반드시 이뤄지니까 꿈 포기하지 말라고, 나도 이렇게 생기고 몸도 이렇지만 영화배우를 하고 있다고 했다. 꿈을 잃지 말고 열심히 하라고 전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곽도원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곽도원은 앞서 지난해 말 진행된 '제5회 톱스타상 시상식'에서 영화 '곡성'으로 수상의 영광을 안았습니다.

당시 곽도원은 "나도 장애가 있다. 말귀도 잘 알아듣지 못하거나 지금처럼 말을 더듬기도 한다"라고 고백하며 "포기하지 않고 꿈꾸니까 이뤄지더라. 이렇게 뚱뚱하고 못생긴 사람도 상 받는다"라는 소감으로 뭉클함을 안겼습니다.
곽도원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곽도원은 과거 한 인터뷰에서 "살면서 서라운드 사운드라는 걸 느껴본 적이 없다"며 "아마 귀 때문에 목소리가 큰 게 아닌가 싶다. 연극을 할 때는 목소리가 커서 도움이 많이 됐다"고 고백한 바 있습니다.

현재 제주도에서 생활 중인 곽도원은 지난 11일 제주 홍보대사로 위촉됐습니다.

(구성=오기쁨 에디터,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tvN '인생술집' 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