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슬기로운감빵생활' 정해인, 이규형 구했다 '츤데레 우정'

SBS뉴스

작성 2018.01.12 13:38 조회 재생수8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슬기로운감빵생활 정해인, 이규형 구했다 츤데레 우정
배우 정해인이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또 한 번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정해인은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중대원을 무자비하게 폭행해 사망에 이르게 했다는 누명을 쓰고 교도소에 수감 중인 유정우 대위 역할을 소화 중이다. 극 초반 유정우는 억울한 누명을 쓰고 교도소에 들어와 예민하면서도 참을 수 없는 분노를 보여주는 캐릭터였던 반면, 회를 거듭하면서 사실은 따뜻한 마음을 지닌 인물이라는 게 밝혀지며 2상 6방의 훈훈함을 책임지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14회에서는 유정우의 츤데레 매력이 또 한 번 빛을 발했다. 다른 마약 중독자들이 자신의 죄를 덜기 위해 한양(이규형 분)에게 억지로 약을 먹이려는 것을 막은 것. 평소 티격태격하며 한양을 싫어하는 듯 보였던 유정우가 위기에 처한 한양을 구해내며 시청자들을 감동케 했다.
이미지또한 유정우는 형 유정민(정문성 분)이 자신의 누명을 벗기기 위해 노력하느라 대학 교수직에서 물러나야 했던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됐다. 형에 대한 미안함과 자신의 재심을 도와줄 사람이 형뿐이라는 사실 사이에서 고민하던 유정우에게 한양은 “그냥 솔직하게 끝까지 도와 달라고 해”라고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넸다. 유정우는 평소 티격태격 했을 때와는 다른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한양의 조언을 들었다. 어린 아이들처럼 싸우면서도 그 안에서 싹튼 두 남자의 진정한 우정이 엿보인 대목이었다.

한편 정해인이 출연중인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tvN]


(SBS funE 강선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