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日 정부 "위안부 합의 불가역적, 못 움직인다"

성회용 기자 ares@sbs.co.kr

작성 2018.01.10 18: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정부 "위안부 합의 불가역적, 못 움직인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한일 위안부합의에 대해 "한국이 추가조치를 요구하면 일본은 이를 절대로 받아들일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오늘(10일) 정례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위안부 합의와 관련해 '잘못된 문제는 해결해야 한다'고 발언한 것에 대한 질문을 받고 "한일 합의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해결을 확인했다"고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또 "일본은 합의를 실행에 옮겼다"면서 "일본 정부로서는 한일간 위안부 합의를 1㎜도 움직이게 할 생각이 전혀 없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의 평창 올림픽 참석 여부에 대해서는 "일본 국회 일정을 고려해 검토하고 있는 사항"이라는 형식적인 답변을 반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