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인터넷 달군 '20년 전 모래시계의 예언'…그 진실은?!

진송민 기자 mikegogo@sbs.co.kr

작성 2018.01.02 21:16 수정 2018.01.02 21: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새해 벽두부터 방영한 지 20년도 넘은 드라마인 '모래시계'(SBS, 1995년)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다름 아닌 드라마의 한 장면의 배경에, 2018년 현재 존재하는 정당의 약칭과 똑같은 '정의당', '민주당', '한국당', '국민당'이라고 선명하게 적혀있는 화면이 발굴됐기 때문입니다. 이 화면은 '20년 전 SBS 모래시계의 예언'이라는 제목으로 네티즌들 사이에서 급속히 퍼져나가고 있습니다.

사실은, 당시 드라마를 집필했던 작가가 2018년을 예언한 것은 아닙니다. 문제의 배경에 나온 당명들은 작중 배경인 1985년 전후에 존재했던 실존 정당의 이름 중 일부입니다. 정의당은 '민주정의당', 민주당은 '신한민주당', 한국당은 '민주한국당' , 국민당은 '한국국민당'이 뒤의 3글자만 카메라에 잡히면서 각각 '정의당, 민주당, 한국당, 국민당'으로 배경에 나오게 된 것이었습니다.

현재와 비슷한 이름의 이 정당들은 과연 어떤 정당들이었을지, 소셜 미디어 <비디오머그>가 짚어봅니다. 그리고 20년 전 '모래시계' 드라마에 숨어있던 또 하나의 섬찟한 예언,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