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인천 모 경찰서 50대 간부…경찰서 건물 4층서 떨어져

이현영 기자 leehy@sbs.co.kr

작성 2017.12.08 15:06 조회 재생수6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8일) 낮 12시 반쯤 인천의 한 경찰서 청사 앞 1층 바닥에 이 경찰서 소속 56살 A 경정이 쓰러진 채 발견됐습니다.

A 경정을 발견한 경찰관은 "A 경정이 '쿵'소리와 함께 떨어졌다"며 119에 신고했습니다.

A 경정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대학병원 응급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현재 의식은 있는 상태이지만 제대로 말을 하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 경정이 경찰서 건물 4층 강당에서 떨어진 것으로 추정된다"며 "투신인지 실족인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는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