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서울 아파트값 '나홀로' 강세…경기도는 90주 만에 하락

김광현 기자 teddykim@sbs.co.kr

작성 2017.12.08 14:24 조회 재생수5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겨울 비수기에도 불구하고 서울 아파트 가격이 '나홀로'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반면 최근 입주물량이 늘고 있는 경기·인천 지역은 1년 9개월 만에 아파트값이 하락했습니다.

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0.28% 올라 지난주 0.26%보다 오름폭이 커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구별로는 양천(0.71%)·강동(0.65%)·광진(0.55%)·종로(0.54%)·중(0.53%)·송파(0.44%)·성동구(0.41%) 등이 강세를 보였습니다.

반면 서울과 달리 신도시는 0.01%로 지난주 0.04%보다 오름폭이 눈에 띄게 줄었고 경기·인천은 -0.01%를 기록하며 지난해 3월 4일 조사 이후 1년 9개월 만에 처음으로 아파트값이 하락 전환했습니다.

특히 입주물량이 늘고 있는 경기지역에는 하락 지역이 늘고 있습니다.

전셋값은 서울이 0.08% 올랐고 신도시는 -0.07%로 지난주(-0.04%)보다 낙폭이 커졌습니다.

또 경기·인천도 0.06% 떨어져 지난주보다 하락폭이 확대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