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백년손님' 래퍼 베이식, 아내 공개…“한은정 닮았다는 말 들었다”

SBS뉴스

작성 2017.12.08 01:35 조회 재생수75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백년손님 래퍼 베이식, 아내 공개…“한은정 닮았다는 말 들었다”
‘백년손님’ 래퍼 베이식이 한은정 닮은꼴 아내를 공개했다.

베이식은 7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 게스트로 출연해 아내와 아들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MC 김원희가 베이식에게 “힙합은 저항 정신이 생명인데 아내와 싸울 때도 그 정신이 발동 하냐”라고 물었다.

이에 베이식은 “(아내와)연애까지 합치면 10년 가까이 만났다. 깨달은 건 저항은 그다지 좋은 게 아니라는 거다. 모든 싸움의 끝은 내 잘못으로 끝이 난다”고 대답했다.

이어 “아내가 방송에서 제가 따뜻한 남편인 척하는 걸 가장 싫어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샀다.

베이식은 아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그의 아내는 큰 키에 늘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패널들은 “한은정 닮았다”, “포토샵 아니냐”, “베이식에게 과분한 거 같다”, “미스코리아냐”고 놀라워했다.

이를 듣던 베이식은 “한은정과 닮았다는 말을 듣긴 했다”며 “발레를 전공했다”고 전했다.

베이식은 집안의 경제권도 공개했다. “결과적으로 지금은 가지고 있지 않다”며 “얼마 전까진 가지고 있었다. 하지만 돈에 대한 관념이 없어 가계부를 쓰고, 매일 밤에는 그 날 쓴 영수증을 꺼내서 아내에게 보여 준다”고 말했다.

‘백년손님’은 매주 목요일 방송된다.

(SBS funE 손재은 기자, 사진=SBS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