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방북 펠트먼 유엔 사무차장, 리용호 만나…협상 물꼬 트나

안정식 기자 cs7922@sbs.co.kr

작성 2017.12.07 17:13 조회 재생수44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북한을 방문 중인 펠트먼 유엔 사무차장이 오늘(7일) 리용호 북한 외무상을 만났습니다. 북한 고위급 인사들을 연일 만나고 있는데 한반도 긴장 상황에 협상의 물꼬를 틀 수 있을지 관심입니다.

안정식 기자입니다.

<기자>

제프리 펠트먼 유엔 사무차장이 방북 사흘째를 맞아 리용호 북한 외무상을 만났다고 AP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AP 통신은 펠트먼 차장이 오늘 평양 만수대의사당에서 리용호 외무상을 만났다고 전했습니다.

구체적인 대화 내용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두 사람은 북한과 유엔 간 협력 문제뿐 아니라 북핵과 미사일 등 한반도 현안 문제도 논의했을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이 핵개발을 포기하지 않겠다는 기존 입장을 반복했을 가능성이 높지만 유엔의 고위급 인사를 북한까지 불러들인 만큼 유엔의 대북제재 해제를 요구하면서 협상안을 제시했는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앞서 펠트먼 차장은 어제 박명국 북한 외무성 부상과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를 만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박명국 부상과는 어제 오전 평양 인민문화궁전에서 면담을 했고 북한과 유엔 간 협력 문제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또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관 측은 펠트먼 차장이 어제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관을 방문해 알렉산드로 마체고라 대사를 만났으며 한반도 위기 해결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