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사드 철회 평화 행동'…성주서 400명 집회·행진

장선이 기자 sun@sbs.co.kr

작성 2017.12.02 17:02 조회 재생수6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사드 철회 평화 행동…성주서 400명 집회·행진
사드를 반대하는 시민단체가 오늘(2일) 오후 경북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마을회관 앞에서 '제6차 소성리 범국민 평화행동' 집회를 열었습니다.

사드철회 성주주민대책위원회, 김천시민대책위원회, 원불교 성주성지수호비상대책위원회 등 6개 단체는 400여 명이 모인 집회에서 사드철회를 촉구하고 사드배치를 강행한 세력을 규탄했습니다.

이들은 결의문에서 "사드를 뽑고 평화를 심자는 원불교 진밭교 평화기도는 267일째, 김천 촛불은 468일째를 넘기고 있다"며 "2018년에 사드가 뿌리내리지 못하도록 공사를 막아내고 사드 철거 투쟁에 힘을 기울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참가자들은 집회 후 사드 기지 입구인 진밭교까지 700여m를 왕복 행진하고 시민단체를 상징하는 솟대 6개를 세우는 퍼포먼스를 펼쳤습니다.

경찰 200여 명이 현장 주변에 배치됐으나 별다른 충돌은 없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