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김동철 "文 정부 소득주도성장은 소득·일자리 감소정책"

이한석 기자 lucaside@sbs.co.kr

작성 2017.11.30 09:48 조회 재생수2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동철 "文 정부 소득주도성장은 소득·일자리 감소정책"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부가 검증되지 않은 소득주도성장 정책을 일방적으로 추진해 정작 저소득층과 서민들은 고용불안과 소득감소에 시달리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오늘(30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은 소득 감소정책, 일자리 감소정책이 되고 말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정부가 발표한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등에 대해 현장에서 들리는 우려의 목소리가 정말로 심각하다"면서 "대부분의 소상공인, 자영업자, 중소기업인이 한목소리로 극도의 불안과 걱정,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대부분 건물주가 금리 인상의 부담을 입주자에게 전가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부담 더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며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에 이어 금리인상 직격탄까지 삼중고에 시달리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정부와 여당에 여론조사 지지율 수치에 취해 책상 위에서 안심할 때 아니라면서 민생현장 목소리를 직접 듣고 답을 내놔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