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검찰 '군 댓글 관여' 김태효 전 비서관 사무실 압수수색

박상진 기자 njin@sbs.co.kr

작성 2017.11.28 11:27 수정 2017.11.28 12:58 조회 재생수30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검찰 군 댓글 관여 김태효 전 비서관 사무실 압수수색
검찰은 오늘(28일) 오전부터 김태효 전 대외전략비서관의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김 전 비서관이 지난 2012년 사이버사령부 심리전단 요원을 증원하는 과정에서 우리 사람을 뽑으라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지시를 전달하는 역할을 한 걸로 보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김태효 당시 대외전략기획관 요청으로 청와대와 군 관계자들이 사이버사 증원 등과 관련해 회의를 열었다는 내용이 담긴 군 문건이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또 김 전 비서관은 김관진 전 국방장관이 청와대 보고 당시 배석한 인물이기도 합니다.

때문에 김 전 비서관은 사이버사의 정치공작 의혹에 이명박 전 대통령이 관여됐는지 여부를 밝힐 핵심 인물로 꼽힙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