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NHK '홍백가합전' 출연 확정 '6년 만에 나오는 한국 가수'

SBS 뉴스

작성 2017.11.16 14: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트와이스, NHK 홍백가합전 출연 확정 6년 만에 나오는 한국 가수
트와이스가 일본 대표 연말 특집 프로그램 NHK '홍백가합전'에 한국 가수로는 유일하게 참여한다.

한국 가수가 '홍백가합전'에 출연하는 것은 2011년 동방신기, 소녀시대, 카라 이후 6년 만이다. 특히 일본에 진출한 K팝 아이돌 중 데뷔 년에 이 프로그램 입성한 것은 트와이스가 최초다.

트와이스는 16일 오전 도쿄 시부야 NHK 본사에서 진행한 '홍백가합전' 제작 발표회에 참석,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트와이스는 이 자리에서 출연 소감으로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 후 얼마 되지 않았는데 홍백가합전에 출연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데뷔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우리를 더욱 많은 분들에게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또 멤버 사나는 "'홍백가합전'은 어릴때부터 가족과 즐겨봤던 화려한 방송이고 우리가 출연하는 것을 기대하고 있었다. 일본에서 활동하는 다른 가수들의 모습을 보고 자극을 받아 더 열심히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홍백가합전'은 매년 12월 31일 일본 최대 공영방송 NHK에서 방송하며 올해로 68회째를 맞는다. 유구한 역사에서 알 수 있 듯 일본을 대표하는 연말 특집 프로그램으로 역대 최고 시청률 81%, 평균 시청률이 40%를 상회할만큼 인기를 자랑한다. 일본 국민들은 연말에 가족이 함께 모여 이 프로그램을 시청하며 새해 맞이를 기다릴 정도다. 한 해를 대표하는 가수들이 홍팀과 백팀으로 나눠 공연을 통해 대항전을 갖는 방식으로 올해 역시 엑스재팬, 아라시, 칸쟈니 에이트, AKB 48, 케야키자카 46, 노기자카 46 등 일본을 대표하는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트와이스는 이 프로그램 출연으로 일본 전국민의 인지도를 지닌 그룹으로 확고한 자리매김을 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6월 28일 베스트앨범 '#TWICE'를 통해 일본 데뷔를 한 트와이스는 '역대급'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으로서의 위상을 높였다. 

일본 진출에 앞서 'TT'포즈가 현지에서 대유행하면서 일찌감치 화제의 중심에 선 트와이스는 데뷔 사흘만에 일본 대표 음악 프로그램인 TV아사히 '뮤직 스테이션'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K팝 걸그룹 중에서는 2012년 6월 소녀시대, 한국 여성 아티스트로는 2015년 12월 보아 이후 첫 등장이었다.

7월 2일 데뷔 무대로는 이례적으로 아레나 공연장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현지 쇼케이스에는 2회 공연에 1만 5000여 팬들이 몰려 문전성시를 이뤘다.

앨범 '#TWICE'는 공개 나흘간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2위에 오른데 이어 '역주행' 신화로 닷새만에 차트 정상을 차지, 트와이스의 파워를 입증했다. 이후 이 앨범은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사흘 연속 1위, 6월 월간 앨범차트 2위는 물론 일본 레코드협회가 25만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앨범에 부여하는 플래티넘 앨범 인증을 받았다. 이 역시 올해 일본에서 발매된 한국 가수 앨범 중 최초의 기록이다.

데뷔와 함께 한일 대중 음악계를 놀라게 한 트와이스는 지난달 18일 공개한 일본 첫 오리지널 싱글 'One More Time'으로 일본에서 K팝 역사에 '트와이스'의 이름을 당당히 새겼다. 발매 첫날 9만 4957장의 판매고로 일본 진출 한국 걸그룹 중 발매 당일 기준 역대 최다 판매량, 둘째날까지 13만 8369장으로 한국 걸그룹 중 초동 최다 판매량 이틀만에 경신, 셋째날까지 총 15만 8733장의 판매고로 일본의 역대 해외 아티스트 데뷔 싱글 사상 초동 최다 판매량을 사흘만에 넘어서는 등 날마다 기록행진을 이어갔다. 공개와 함께 6일 연속 오리콘 데일리 싱글차트 정상 및 약 20만 1000장의 판매고로 오리콘 위클리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고 이와 함께 올해 일본 아티스트를 포함, 현지에서 첫 싱글을 발표한 전체 아티스트 중 초동 최다 판매기록도 세웠다.

이 싱글 역시 한국 걸그룹 중 최초로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플래티넘 싱글 인증을 획득했다. 이를 통해 트와이스는 한국 걸그룹으로서는 최초로 같은 해 싱글과 앨범 모두 플래티넘 인증 획득 및 일본 첫 앨범과 첫 싱글을 모두 플래티넘으로 등극시킨 한국 최초 아티스트도 됐다.

이처럼 일본에서 데뷔와 함께 눈부신 성과를 이룬 트와이스였기에 6년만에 '홍백가합전'의 물꼬를 튼 한국가수로서 충분한 자격을 갖췄다는 게 한일 양국 대중음악계의 평가다.

트와이스는 지난달 30일 국내에서 발표한 첫 정규앨범 '트와이스타그램'과 타이틀곡 '라이키'로도 인기몰이를 하며 6연타석 인기홈런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라이키'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에서 K팝 걸그룹 사상 최단 시간만에 4000만뷰와 5000만뷰, 6000만뷰 돌파 기록을 수립하며 6연속 1억뷰 기록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 또 가온차트 44주차 순위에서 '라이키'로 디지털, 다운로드,소셜차트 1위, 앨범 '트와이스타그램'으로 앨범차트 1위 등 4관왕을 차지했다.

이 밖에 지난 8일 MBC 뮤직 '쇼! 챔피언'에 이어 9일 Mnet '엠카운트다운', 10일 KBS2 '뮤직뱅크', 12일 SBS '인기가요'에서 '라이키'로 정상에 오르면서 음악방송 1위를 석권했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