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올해 쌀 생산량 400만t 미달…1980년 이후 37년 만에 최소

정연 기자 cykite@sbs.co.kr

작성 2017.11.14 13:28 조회 재생수3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올해 쌀 생산량 400만t 미달…1980년 이후 37년 만에 최소
올해 쌀 생산량이 지속적인 재배면적 감소, 정부 적정생산유도 정책의 영향으로 1980년 이후 37년 만에 가장 적은 수준으로 줄었습니다.

통계청은 2017년 쌀 생산량 조사 결과 올해 쌀 생산량이 397만 2천 톤으로 작년 419만 7천 톤 대비 5.3%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전국적 냉해 피해를 보았던 1980년 355만t 이후 가장 적은 수준입니다.

쌀 생산량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2년 연속 줄었습니다.

쌀 재배면적은 지난해 77만 8천734헥타르에서 올해 75만4천713ha로 3.1% 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 관계자는 "재배면적 감소에 정부의 쌀 적정생산유도 정책에 의한 타 작물 전환 등으로 쌀 생산량이 줄었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