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세계 최초로 '한국인 이름' 붙은 미군 병원…뭉클한 이유

장익재 작가, 최재영 기자

작성 2017.11.11 15:27 수정 2017.11.11 17:03 조회 재생수71,56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김신우 병장은 2007년 6월 이라크에서 미군 병력과 함께 이동 중 적군의 매복 공격을 받았습니다.

그때 김신우 병장이 부대원들에게 날아든 수류탄을 향해 몸을 던졌습니다.

덕분에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지만 김신우 병장은 숨졌습니다.

그로부터 10년 뒤, 경기도 평택 험프리스 미군기지에 김신우 병장의 뜻을 기리기 위해 그의 이름을 딴 병원이 생겼습니다.

기획 : 최재영 , 장익재 / 웹툰 : 장익재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