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日 맹독성 불개미 10개 항구 21곳서 확인…"확산 가능성 작아"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17.10.13 18:43 조회 재생수6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맹독성 불개미 10개 항구 21곳서 확인…"확산 가능성 작아"
일본 환경성은 남미 원산의 맹독성 불개미가 반입된 것으로 확인된 항구가 10곳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환경성은 불개미가 정착해 서식하는 나라와 정기 컨테이너선 항로가 있는 일본 내 68개 항구를 상대로 불개미 서식 생태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전했습니다.

항만 관계자와 지방자치단체 등으로부터 불개미가 발견됐다고 신고된 곳을 포함하면 지금까지 일본 내에서 불개미가 발견된 곳은 11개 광역지방자치단체에 걸쳐 총 21곳으로 집계됐습니다.

환경성은 다음 달 초 추가 조사를 마치는 대로 최종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그동안 불개미가 발견된 곳과 주변 지역에 대해 철저한 구제 및 방역 활동을 펼친 만큼 환경성은 현 단계에서 불개미가 추가로 번식할 가능성은 거의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