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北 "美 군사적 망동, 초강경대응 '방아쇠' 당기도록 떠밀어"

안정식 기자 cs7922@sbs.co.kr

작성 2017.10.13 16:33 조회 재생수23,510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北 "美 군사적 망동, 초강경대응 방아쇠 당기도록 떠밀어"
북한이 B-1B 전략폭격기의 한반도 전개와 핵잠수함 '미시간'호의 부산항 입항 예정 등을 거론하면서, "초강경 대응조치의 방아쇠를 당기도록 떠밀고 있다"고 위협했습니다.

북한은 외무성 미국연구소 김광학 연구사 명의의 개인 필명 논평에서, "핵전략폭격기 B-1B나 핵잠수함, 핵항공모함들을 한반도 주변 수역에 들이미는 군사적 망동은 북한으로 하여금 부득불 군사적으로 대응하지 않으면 안 되게 만들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은 "괌 주변에 대한 포위사격 단행을 비롯한 자위적 대응 조치들을 이미 여러 차례 경고한 바 있다"며, "미국의 군사적 망동이 미국을 반드시 불로 다스려야 한다는 결심을 더욱 굳혀주고 초강경대응 조치의 '방아쇠'를 당기도록 떠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은 그러면서 "앞으로 한반도에서 어떤 충격적인 사건이 터지는 경우 그 책임은 전적으로 한반도 정세를 최악의 폭발 계선으로 몰아가고 있는 미국이 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