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스브스타] 'MB정부' 시절 청와대에 보고된 이효리 SNS 내용은?

SBS뉴스

작성 2017.10.12 11:24 조회 재생수27,92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MB정부 시절 청와대에 보고된 이효리 SNS 내용은?
이명박 정부 시절 가수 이효리의 SNS 활동이 군 사이버사령부에 의해 청와대에 보고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은 12일 "국군 사이버사령부가 2011년~2012년 문재인 대통령 등 유명인사 33명의 SNS 동향을 파악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이 4쪽으로 정리한 사이버 동향 보고서 열람메모를 보면 당시 문재인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비롯해 가수 이효리, 배우 김여진, 야구선수 이승엽 등의 SNS 내용이 청와대에 보고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같은 내용이 알려지자 자유분방한 매력의 이효리가 어떤 내용을 올렸던 것인지 누리꾼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데요.

이효리는 지난 2011년 10월 서울시장 보궐선거 투표 독려 글을 올렸습니다.
'MB정부' 시절 청와대에 보고된 이효리 SNS 내용은?당시 이효리는 이외수 작가가 올린 "젊은이들이여, 세상에 대해 아무 불만이 없으셨습니까. 있으셨다면 투표해주세요"라는 내용의 트윗을 리트윗했고, 일부 누리꾼은 이에 대해 "연예인으로서 지나친 행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자 이효리는 "서울시민으로서 서울시장 뽑는 투표에 다같이 참여하자는 뜻을 밝힌 것뿐인데 욕하는 사람은 왜죠?"라는 말을 올렸습니다.

이후에도 이효리는 쌍용차 해고 노동자를 응원하는 글을 올리고 철도 노조, 위안부 피해자 문제 등 다양한 사회적 문제에 대해 거침없는 발언을 이어나갔습니다. 
'MB정부' 시절 청와대에 보고된 이효리 SNS 내용은?인기 가수에서 대표적인 소셜테이너로 거듭난 이효리는 지난 2012년 SBS '힐링캠프'에 출연해 "정치적 발언을 해서 협박 전화가 온 적 있다"며 "회사로 '입조심시키라'고 정치권에서 전화가 온다더라. 그래도 옳다고 생각하니까 안 할 수 없다"며 소신을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이철희 의원에 따르면 이효리 외에도 SNS 동향 파악 대상에는 배우 이여진, 개그우먼 김미화, 개그맨 김제동, 가수 MC몽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성=오기쁨 작가, 사진=이효리 트위터)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