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상주서 숨진 채 발견된 30대 여성 타살 추정…20대 추적

홍지영 기자 scarlet@sbs.co.kr

작성 2017.10.07 14:05 조회 재생수62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북 상주경찰서는 지난 3일 변사체로 발견된 A(34·여)씨가 살해됐을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라고 7일 밝혔습니다.

경찰은 최근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서 A씨를 부검한 결과 목 부분이 흉기에 찔린 것이 직접적인 사망 원인으로 추정된다는 예비 부검결과를 얻었습니다.

경찰은 이에 따라 피해자 집 주변 폐쇄회로 TV 분석과 피해자 행적 확인 등 수사를 펼치고 있습니다.

특히 피해자와 알고 지내던 B(28)씨가 피해자 집에 드나든 사실을 확인하고 범죄 관련성을 집중 수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A씨 모친이 지난달 29일부터 딸과 연락이 안 된다고 신고해 옴에 따라 A씨 소재 파악에 나섰다가 지난 3일 오전 11시쯤 경북 상주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A씨를 발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