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20대 실업자 5명중 1명 취업 무경험 '순수 실업자'

정연 기자 cykite@sbs.co.kr

작성 2017.10.07 10:14 조회 재생수32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20대 실업자 5명중 1명 취업 무경험 순수 실업자
취업을 한 번도 해보지 못한 20대 실업자 비중이 역대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통계청은 지난 8월 20대 실업자는 39만 명이었고 이 가운데 취업 무경험자는 7만 2천 명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20대 전체 실업자의 18.5%가 취업 자체를 해본 적이 '순수 실업자'인 것입니다.

계절성을 배제하기 위해 과거 8월 기준으로 비교하면 20대 실업자 가운데 취업 무경험 실업자 비중은 1999년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이래 가장 높았습니다.

외환위기 당시인 1999년 8월에는 20대 실업자 중 취업 무경험자가 10%였고,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에도 2008년 9.7%, 2009년 7.3% 정도였습니다.

통계상으로 보면 외환위기나 글로벌 금융위기 때보다 청년층 입장에서는 최근이 취업의 첫 문턱을 넘기가 더 어려워진 셈입니다.

김두순 한국고용정보원 전임연구원은 "노동시장 이중구조가 심하고 이동에 제약이 있다 보니 처음에 어느 직종에 들어가느냐가 굉장히 중요하다"며 "시간을 많이 투자하더라도 대기업, 공공부문 등 좋은 직장에 들어가려는 청년들이 많은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연구원은 이어 "IMF 외환위기, 글로벌 금융위기를 지나며 고용구조에 서서히 이 같은 영향이 나타났다"고 분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