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미운우리새끼' 스페셜 MC 손지창, "나도 할 말 많다"…부인 오연수에 반격

SBS뉴스

작성 2017.09.17 14:08 조회 재생수1,54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
SBS ‘미운우리새끼’에 오연수의 출연으로 ‘미운 우리 남편(?)’에 등극했던 손지창이 오해를 풀겠다고 나섰다.

손지창은 시대를 풍미했던 청춘스타답게 어머니들의 환대를 받으며 ‘미우새’ 스튜디오에 등장했다.

그러나 훈훈한 시간도 잠시, “정말 집에서는 손 하나 까딱하지 않느냐”는 질문을 시작으로 갑자기 청문회가 열렸다.

이는 지난 게스트로 출연했던 오연수가 남편 손지창은 물만 떠먹을 줄 안다고 폭로하며 “혼 좀 내주세요”라고 어머니들께 부탁한 적 있기 때문.

손지창은 “저도 할 말 있다”며 입을 열었고, “미국에서 설거지, 빨래는 물론 정원 가지치기까지 손수 다 하느라 손이 아릴 정도다”, “엉덩이 붙일 시간도 없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또한, 오연수가 설거지를 대충 한다며, 아이들도 아빠의 설거지를 한 수 위로 인정한다고 덧붙였다. 그런데 이를 들은 母(모)벤져스 어머니들은 설거지할 그릇이 많다 보면 그럴 수도 있다며 오히려 오연수 편을 들어 손지창을 당황케 하기도 했다.

하지만 손지창은 굴하지 않고 아내 오연수의 실체에 대해 서슴없이 폭로하는 등 어머니들보다 한층 더 과감한 수다로 스튜디오를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손지창과 오연수 부부의 맞폭로전은 오늘(17일) 밤 9시 15분 SBS ‘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공개된다. 

(SBS funE 김재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