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날씨] 해안가 '태풍 특보'…동부·남부는 많은 비

SBS뉴스

작성 2017.09.16 07:39 수정 2017.09.16 17:36 조회 재생수53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다음은 이어서 기상센터를 연결해 자세한 태풍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전소영 캐스터 전해주시죠.

<캐스터>

네, 태풍 소식에 많이들 걱정이실 텐데요, 위성 영상에서 바라본 태풍의 모습입니다.

구름이 흩어지면서 선명했던 태풍의 눈은 사라진 상태입니다.

18호 태풍 탈림은 어제(15일)보다는 조금 약해졌지만 그래도 여전히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북상하고 있습니다.

새벽 3시 제주 서귀포 남쪽 약 470km 부근에서 북상하고 있는데요, 태풍은 내일 오전 일본 규슈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현재 해안가를 중심으로는 특보가 내려졌고요,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남해 먼바다에는 풍랑 경보가 발표 중이고, 남해 먼 바다와 제주 먼바다를 중심으로는 태풍 경보까지 발효 중인 상태이니까요, 태풍으로 인한 피해 없도록 대비를 잘해주시길 바랍니다.

태풍의 영향으로 해안가와 동쪽 지역, 남부 곳곳으로는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영남 동해안에는 최고 100mm, 강원 산지와 제주 산지에도 10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지겠고요, 그 밖의 지역에서도 적지 않은 양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오늘 태풍의 영향을 받지 않는 내륙지역은 대체로 맑은 날씨가 예상됩니다.

내일은 태풍의 영향에서 점차 벗어나겠고요, 모레는 전국이 맑은 날씨 회복하겠습니다.  

(전소영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