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샤이니 온유 성추행 혐의 입건…"술 취해 기억 안 난다"

박찬근 기자 geun@sbs.co.kr

작성 2017.08.12 20:46 수정 2017.08.12 22:28 조회 재생수70,71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인기그룹 샤이니의 멤버 온유, 이진기 씨가 성추행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이 씨는 술에 취해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박찬근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오늘(12일) 아침 7시쯤 인기그룹 샤이니의 멤버 온유, 이진기 씨가 성추행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씨는 강남의 한 클럽에서 춤을 추다가 20대 여성 A 씨의 특정 신체부위를 두세 차례 만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A 씨 일행의 신고로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이 씨는 경찰조사에서 "술에 취해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면서도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고 경찰은 전했습니다.

이 씨의 소속사는 "이 씨가 술에 취한 상태로 춤을 추다가 주변 사람과 의도치 않게 신체 접촉이 발생했다"며 고의가 아니었다고 해명했습니다.

또, 소속사는 A 씨 측 역시 취한 상태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일로 이해하고 고소 취하서를 제출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경찰은 A 씨가 고소 취하서를 제출했는지와 관계없이 이 씨의 혐의를 입증할 수 있는지 조사한 뒤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이 씨와 A 씨, 목격자 등의 조사를 마쳤고 현재 현장 CCTV를 분석하며 사건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편집 : 하성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