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카뱅, 5천억 원 유상증자 결정…대출 급증에 자본금 2.6배로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17.08.11 16:37 조회 재생수44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카뱅, 5천억 원 유상증자 결정…대출 급증에 자본금 2.6배로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5천억 원을 유상증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카카오뱅크는 오늘(11일) 이사회를 열어 주당 5천 원짜리 주식 1억 주를 발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카카오뱅크는 "대고객 서비스 시작 이후 예상보다 빠른 자산 증가와 신규 서비스 및 상품 출시 등을 위해 선제적인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증자가 완료되면 재무건전성이 한층 좋아지고 혁신적인 상품, 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여력을 확보하게 된다"고 덧붙였습니다.

금융권에서는 카카오뱅크의 신용대출이 예상보다 급증한 탓에 안정성을 확보하고 리스크를 줄이기 위해 조기 증자가 불가피했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카카오뱅크는 자본금 3천억 원으로 설립됐으며 이번 증자로 자본 규모가 기존의 약 2.6배로 확대될 전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