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취재파일] 떠돌이 태풍 '노루', 방황 끝…한반도로 북상?

공항진 기자 zero@sbs.co.kr

작성 2017.08.02 11:19 수정 2017.08.02 14:38 조회 재생수93,17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취재파일] 떠돌이 태풍 노루, 방황 끝…한반도로 북상?
무언가 일이 심상치 않게 돌아가고 있습니다. 갑자기 날이 더워진 것도 열대야가 다시 나타난 것도 예사롭지 않은데 태풍까지 가시권에 들어오고 있습니다. 한반도 날씨가 8월 시작과 함께 요동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태풍이 걱정입니다. 긴 방황을 끝낸 5호 태풍 ‘노루’가 주목 대상인데요, 그동안 어디로 향할지 모르고 방황을 이어갔던 그 태풍입니다. 9호와 10호 태풍이 모두 중국에서 소멸했는데, 그보다 먼저 생긴 5호 태풍이 아직도 생명력을 유지하다니 참 질긴 태풍입니다.

우리말인 노루를 이름으로 단 5호 태풍은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동쪽 약 860km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습니다. 중심기압이 945헥토파스칼로 어느새 매우 강한 태풍으로 발달했는데요, 하지만 크기는 소형이어서 강풍반경이 280km정도로 큰 편이 아닙니다.

5호 태풍 ‘노루’는 힘이 매우 강한 상태여서 중심부근 최대풍속이 초속 45m, 시속으로는 162km에 이릅니다. 고속도로에서 150km이상 밟아 본 분들은 어느 정도 속도인지 아실 텐데요, 강한 풍속만큼 그 파괴력도 어마어마합니다.
5호 태풍 '노루' 예상 진로 (2일 10시 현재)아직은 진행 속도가 느려 한 시간에 10km 정도씩 북서진하고 있는데요, 현재의 진행 상태를 유지할 경우 토요일인 5일 오전에는 일본 오키나와와 큐슈 사이를 지날 가능성이 크고, 이후 계속 북서진해 일요일 아침에는 제주도 남쪽 먼 바다까지 진출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문제는 그 이후입니다. 태풍이 북진을 계속할 경우 제주도를 지나 남부를 관통해 동해로 빠져나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럴 경우 전국이 태풍의 직접영향권에 들어 강풍은 물론 호우로 인한 엄청난 피해를 당할 수 있고, 이 때문에 걱정이 커질 수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현재로서는 제주도 남쪽에서 방향을 조금 북동쪽으로 틀 것으로 보입니다. 이럴 경우 태풍은 동남쪽 해안을 스쳐 지나거나 대한해협을 통과할 가능성이 큽니다. 태풍의 오른쪽 바람이 더 강하고 비도 더 많이 내리기 때문에 최악의 상황은 면한다고 할 수 있지만 안심할 수는 없습니다.

태풍이 해상으로 지난다 하더라도 태풍 중심과 가까운 영남지방에는 폭우와 강풍이 몰아칠 가능성이 매우 큽니다. 시간당 100mm에 가까운 집중호우와 초속 40m를 넘는 순간돌풍이 불수도 있어 상당한 피해가 발생할 것으로 우려됩니다.

5호 태풍 '노루'가 그동안 종잡을 수 없을 만큼 이상한 진로를 보여 왔기에, 걱정을 안 하고 싶어도 안 할 수가 없습니다. 5호 태풍이 모습을 보인 것은 지난달 21일로 열흘이 넘었습니다. 이후 일반적인 태풍이 걷는 길을 마다하고 독자행보를 보여 왔죠.
 
태풍 '노루'는 아직도 일주일 이상 태풍의 힘을 유지할 것으로 보여 보름 이상 살아있는 태풍으로 기록될 것이 분명한데요, 일반적으로 태풍이 일주일 정도의 일생을 갖는 것과 비교하면 참으로 대단한 생명력입니다.

최근 태풍 가운데 '노루'와 맞먹을 정도로 대단한 생명력을 보여준 태풍으로는 2015년 12호 태풍인 ‘할롤라’를 들 수 있습니다. 이 태풍은 14일 동안 우여곡절을 거듭했는데요, 7월 13일 태풍으로 발달했다가 5일 뒤인 18일에 열대저압부로 생을 마감하는 위기를 맞았습니다. 하지만 태풍은 다시 힘을 키워 20일 약한 소형태풍으로 다시 발달한 뒤 27일 소멸했습니다.
2015년 12호 태풍 '할롤라' 진로지난해 10호 태풍 ‘라이언록’도 노루 못지않게 이상 진로로 이동한 태풍이었는데요, 도쿄 가까운 바다에서 발생해 일본 남부를 한 바퀴 돈 뒤 일본 북부를 향했던 이 태풍도 긴 생명력을 자랑했습니다. 8월 19일 약한 소형태풍으로 발생한 뒤 매우 강한 중형태풍까지 힘을 키웠다가 태풍 발생 12일 뒤인 31일 소멸했습니다.
2016년 10호 태풍 '라이언록' 진로2017년 5호 태풍 ‘노루’나 2016년 10호 태풍 ‘라이언록’, 2015년 12호 태풍 '할롤라' 등 최근 들어 이상 진로를 가거나 이례적으로 생명력이 긴 태풍이 잇따라 발생하고 있습니다. 보기 드문 현상이죠. 지구촌 날씨가 변곡점을 지나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신세계로 향하는 것은 아닌지 매우 걱정스럽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