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날씨] 곳곳에 약한 비 이어져…비 그친 뒤 '찜통더위'

SBS뉴스

작성 2017.07.18 06:20 조회 재생수20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기상센터 연결해서 오늘(18일) 날씨는 어떤지 더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윤서영 캐스터, 전해주시죠.

<캐스터>

밤사이 호우특보가 내려지기도 했던 호남 지역을 중심으로는 50mm 안팎의 많은 비가 내리기도 했습니다.

지금은 전남 지역 그리고 중부 곳곳에 약한 비가 내리고 있는데, 서울에도 약한 이슬비가 내리고 있는 상태입니다.

앞으로 호남지방에 5~40mm의 비가 더 내리겠고, 중부와 영남에 최고 20mm의 비가 더 예상됩니다.

특히 호남지방은 돌풍과 벼락이 동반되며 다소 요란한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비는 오후에 차츰 잦아들 것으로 보이고요, 이후에는 대체로 구름 많은 날씨 예상됩니다.

비가 그친 뒤, 다시 폭염에 대비해야겠습니다.

현재 남부 지역을 중심으로는 폭염 주의보가, 강원 영동과 영남 곳곳, 제주 일부에는 폭염 경보가 발효 중이고, 이 지역을 중심으로 30도를 크게 웃돌면서 무척 더울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기온 보시면 서울 24도, 대전이 23.1도, 광주 24.1도로 대부분 지역이 25도를 살짝 밑돌며 시작하고 있는데요, 오늘 낮 기온은 서울 31도, 대전과 전주도 31도, 광주 32도, 대구 34도까지 오르면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더 덥겠습니다.

내일과 모레에는 내륙 곳곳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윤서영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