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외교부, 北 '후속조치' 위협에 "비핵화 길 나오라"

김수영 기자 swim@sbs.co.kr

작성 2017.07.14 22:33 조회 재생수5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외교부는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신규 대북제재 결의가 채택될 경우 '후속조치'를 취하겠다고 위협한 것과 관련해 지금이라도 올바른 선택을 해 비핵화의 길로 나와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북한의 도발이 국제사회의 강력한 대응을 자초했으며, 핵·미사일 도발을 중단하지 않는다면 더욱 강한 제재와 압박에 직면하게 될 것임을 분명히 깨달아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당국자는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G20 정상회의 등 계기에 밝힌 것처럼 북한의 도발에 대해서는 단호히 대처해 나가는 가운데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국제사회와 긴밀히 공조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오늘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와 문답에서 "만약 유엔 안보리에서 또다시 제재 결의가 나온다면 우리는 그에 따르는 후속조치를 취할 것이며 정의의 행동으로 대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