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개 그만 좀 죽여” 모란시장 상인과 언쟁 벌이는 동물단체

SBS뉴스

작성 2017.07.12 18:34 수정 2017.07.12 18:39 조회 재생수38,45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늘 (12일), 경기도 성남 모란시장 앞에서 열린 개 도축 중단 촉구 기자회견에서 전국동물보호활동가연대·한국동물보호연합 회원들과 시장 상인들이 마찰을 빚었습니다.

동물협회 측은 “불법 도축시설을 자진 철거하기로 했지만 협약에 참여하지 않은 곳에서 여전히 개 도축 행위가 이뤄지고 있다”고 주장했는데요, 또한 도축된 개들의 넋을 위로하기 위해 제사상에 개 영정사진과 개 사료를 올려놓고 ‘위령제’도 열었습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시장 상인은 동물 협회를 향해 거세게 항의하기 시작했고, 서로를 향해 목소리를 높이며 언쟁을 벌였습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