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국회 상임위 이틀째 파행…인사청문회 절차 올스톱

김용태 기자 tai@sbs.co.kr

작성 2017.06.20 17:46 조회 재생수10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회 상임위 이틀째 파행…인사청문회 절차 올스톱
국회 운영위원회 소집을 둘러싼 여야 대치로 인사청문회 절차를 위한 각 상임위원회가 이틀째 파행을 겪었습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이 사실상 국회 일정 보이콧을 이어가면서 국토교통위원회, 국방위원회, 외교통일위원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등이 일제히 공전했습니다.

국토위는 오늘(20일) 오후 2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을 위한 전체회의를 열기로 했으나, 4당 간사 합의가 이뤄지지 않아 무산됐습니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일정 등을 논의하려던 국방위 전체회의도 취소됐습니다.

국방위 관계자는 "여야 간사 합의로 오전에 열려던 회의가 취소됐다"며 "다시 간사 간 협의를 통해 전체회의 일정을 잡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국방위 여야 간사들은 오는 28일 송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개최하기로 합의한 상탭니다.

외통위는 오후 2시 조명균 통일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 실시 계획서를 의결할 예정이었지만, 오는 22일로 일정을 재조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