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SK 최정·KIA 최형우, 개인통산 250홈런에 '-1'

SBS뉴스

작성 2017.06.20 14:12 조회 재생수1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K 와이번스의 내야수 최정(30)과 KIA 타이거즈 외야수 최형우(34)가 개인 통산 250홈런을 눈앞에 뒀다.

최정과 최형우는 20일 KBO 리그 경기를 앞두고 올 시즌 각각 24개(1위), 15개(공동 5위)의 홈런을 쏘아 올려 나란히 개인 통산 249홈런을 기록 중이다.

두 선수는 이제 1개만 더하면 KBO 리그 역대 14번째 250홈런을 달성한다.

2005년 SK에 입단한 최정은 같은 해 5월 21일 문학 현대전에서 개인 첫 홈런을 신고했다.

이후 2011년 9월 30일 문학 삼성전에서 100홈런을, 2016년 6월 1일 대전 한화전에서 200홈런을 기록했다.

2002년 삼성에 입단한 최형우는 2008년 4월 1일 잠실 LG전에서 데뷔 6년 만에 첫 홈런을 쏘아 올렸다.

2012년 대구 LG전에서 100홈런을, 2015년 8월 30일 대구 LG전에서 200홈런을 달성했다.

최정의 한 경기 최다 홈런은 올해 4월 8일 문학 NC전에서 터트린 4개다.

한 시즌 최다 홈런은 지난해 기록한 40홈런이다.

최형우는 2008년 6월 13일 대구 두산전 외 15차례 기록한 2홈런이 한 경기 최다 홈런이고, 한 시즌 최다는 2015년 기록한 33홈런이다.

최정과 최형우는 각각 2016년과 2011년 KBO 리그 홈런 부문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두 선수 모두 올 시즌 두 자릿수 홈런을 돌파함으로써 12년 연속(최정)과 10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최형우)을 달성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