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연세대 공학관서 '테러 의심' 택배 상자 폭발 사고

SBS뉴스

작성 2017.06.13 11:28 수정 2017.06.13 14:05 조회 재생수67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늘(13일) 오전 8시 40분쯤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1공학관 기계공학과의 김 모 교수 연구실에서 테러가 의심되는 폭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이 사고로 김 교수가 팔에 화상을 입고 가까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김 교수는 "연구실 출입문에 상자가 든 쇼핑백이 걸려 있어 방에 들어가 열어보니 갑자기 폭발했다"고 경찰에 진술했습니다. 목격자들도 "택배를 열었는데 갑자기 폭발했다. 작은 나사들이 튀어나왔다. 테러가 의심된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추가 사고가 일어날 가능성에 대비해 무장한 경찰특공대를 투입하고, 현장 주변을 경계하며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