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30년 전 6월, 우린 위대한 국민이었다"…기념사로 돌아 본 그날

임태우 기자 eight@sbs.co.kr

작성 2017.06.10 19:11 조회 재생수1,35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지난 1987년 대통령직선제를 쟁취한 민주화 운동의 정점, 6·10 민주항쟁 30주년 기념식이 오늘(10일) 오전 열렸습니다. 정부와 시민단체가 한자리에 모여 과거 민주화 시위의 본거지였던 서울 광장에서 기념식이 열린 건 처음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지난 30년 우리 사회가 이뤄온 모든 발전과 진보는 6월 항쟁에서 비롯됐다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대통령 자신도 당시 부산에서 6월 항쟁에 참여했다고 소개한 뒤 민주주의는 영원하다고 강조했습니다.

"30년 전 6월, 우리는 위대한 국민이었습니다"고 힘주어 말했던 대통령, 기념사로 역사적인 그날들을 다시 살펴봤습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