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미국 국방관리들 "북한 KN-17 미사일 대기권 재진입 성공"

한세현 기자 vetman@sbs.co.kr

작성 2017.05.20 11:04 조회 재생수16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북한이 지난 14일 시험 발사한 중거리 탄도미사일 KN-17이 대기권 재진입에 성공했다는 미국 국방부 관리들의 평가가 나왔다고 NBC가 보도했습니다.

NBC는 미 국방부 관리 2명의 말을 인용해, 북한의 KN-17 미사일 시험 발사 당시 재진입이 통제된 상태로 이뤄져 대기권에 재진입하는 과정에서 전소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해당 미사일은 러시아 극동지역에 가까운 동해에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재진입 기술은 미사일의 대기권 재진입 과정에서 탄두가 극도의 고온이나 진동에 견딜 수 있도록 하는 핵심기술로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 개발의 '최종 관문'으로 평가됩니다.

미 국방부 관리들은 이와 관련해 북한이 미사일 개발 프로그램에서 진전을 이룬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이에 앞서 북한은 대형 핵탄두 장착이 가능한 신형 지상대지상 중장거리 전략탄도미사일 IRBM '화성-12'의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혔었습니다.

당시 미국 폭스뉴스는 미국 당국은 이번 탄도미사일이 중거리 탄도미사일 KN-17인 것으로 믿고 있으며, 북한이 3차례의 실패 끝에 처음으로 KN-17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보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