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짬뽕라면 1개만 먹어도 하루치 나트륨 섭취"

박민하 기자 mhpark@sbs.co.kr

작성 2017.05.18 14:01 수정 2017.05.18 17:51 조회 재생수86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짬뽕라면 1개만 먹어도 하루치 나트륨 섭취"
중화풍 라면을 한 개만 먹어도 하루 나트륨을 거의 다 섭취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녹색소비자연대는 시중에 판매되는 중화풍 라면 16종을 대상으로 시험·분석했더니 나트륨양이 최대 1천939.02㎎으로 1일 권장 섭취량 2천㎎의 97%에 해당했다고 밝혔습니다.

짬뽕 라면의 경우 평균 1천681.51㎎, 짜장 라면은 평균 1천126.03mg의 나트륨이 각각 들어 있었습니다.

이는 각각 1일 나트륨 권장 섭취량의 84.1%와 56.3%에 해당하는 양입니다.

녹색소비자연대는 "현재 팔도는 나트륨 저감을 위해 자체 공정 개선 계획을 진행하고 있고 오뚜기도 나트륨 저감화 운동에 지속해서 참여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일부 제품의 영양성분 표시사항이 실험분석 결과와 다른 경우도 있었습니다.

갓짬뽕과 나가사키홍짬뽕 등 2개 제품이 콜레스테롤 함량을 0으로 표시했으나 각각 오차범위 밖인 8.83㎎과 7.07㎎의 콜레스테롤이 검출됐습니다.

해당 제품을 생산하는 삼양식품은 2개 제품에 대해 표시를 변경해 생산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열량, 포화지방, 나트륨, 트랜스지방의 표시는 16개 제품 모두 기준을 충족했습니다.

녹색소비자연대는 "라면을 조리할 때 스프를 적게 넣고 라면 국물을 적게 먹는 등 나트륨을 과다 섭취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